AB6IX "한 단계 도약..청량 이어 섹시 넘나드는 그룹될 것"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5.18 16:15 / 조회 : 226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룹 AB6IX가 18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다섯 번째 EP 'A to B' 발매기념 쇼케이스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브랜뉴뮤직 2022.05.18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보이 그룹 AB6IX(에이비식스, 김동현 전웅 이대휘 박우진)가 새 앨범을 통해 한 단계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AB6IX는 18일 AB6IX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진행한 다섯 번째 EP 'A to B'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A to B'는 그간 'COMPLETE' 시리즈를 통해 완성시킨 독보적인 색깔과 매력을 상징적으로 'A'로 표현하고, 앞으로 보여주고 증명할 새로운 도전을 'B'로 표현해 지금까지의 정체성을 뛰어넘어 한 단계 더 올라가겠다는 의지를 담아냈다.

멤버 박우진은 "저희 색깔을 잃지 않으면서 한 단계 도약하겠다는 의미"라며 "AB6IX의 성장과 변화를 다 담은 앨범"이라고 설명했다.

멤버 이대휘는 이번 활동을 통해 듣고 싶은 반응에 대해 "데뷔 때부터 청량한 콘셉트를 많이 했었다"며 "이번 앨범을 통해 '청량과 섹시를 넘나들수 있는 그룹이다', '한 콘셉트에 국한하지 않고, 다양한 콘셉트를 할 수 있는 아티스트다'라는 생각이 들게끔 활동하는 게 목표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 'SAVIOR'는 거부할 수 없는 중력과 같이 필연적으로 너에게 끌린다는 메시지를 담은 강렬한 힙합 곡이다. 너로 지칭되는 대상인 팬들이 AB6IX의 구원자라는 의미와 어떠한 상황에서도 팬들의 빛이 되어 구원자가 되어주겠다는 AB6IX의 진심을 이중적으로 표현했다.

AB6IX와 함께 'LEVEL UP', 'HEADLINE' 등을 함께 작업했던 프로듀서 earattack이 곡의 프로듀싱을 맡았고, 방탄소년단, 태연, 몬스타엑스 등 다수의 K팝 아이돌 곡들을 작업한 작사가 이스란이 작사에 참여했다. 여기에 힙합듀오 이루펀트의 마이노스가 랩 메이킹을 해 듣는 재미를 더했다.

박우진은 "데뷔 때부터 쌓아왔던 음악적 색깔과 정체성은 물론이고, 퍼포먼스나 의상 등 보이는 모든 부분에서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되고 성숙한 느낌을 담고 싶었다"며 "이번 앨범의 정체성을 한 단어로 표현하면 '구원자'라고 얘기하고 싶다. 좋은 노래로 팬들의 지친 일상을 구원해주는 역할을 하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또한 이번 앨범에는 박우진이 처음으로 단독 작사에 도전한 드라마틱한 힙합 댄스 트랙 'PARACHUTE', 이대휘 특유의 센스 있는 멜로디 라인과 직관적인 가사가 돋보이는 팝 락 트랙 '우리가 헤어졌던 이유', 프로듀서 earattack의 통통 튀는 트랙에 아인슈타인처럼 너를 연구한다는 재치 넘치는 이대휘의 가사를 얹어 완성한 알앤비 힙합 트랙 '아인슈타인'(EINSTEIN), 헤어진 연인에 대한 회상과 후회를 담은 김동현의 감미로운 자작곡 'We Could Love' 등 총 5곡이 수록됐다.

'A to B'는 18일 오후 6시 발매된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