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린 "여자친구 멤버들, 조언 보단 응원을..'혼자 노래 할 수 있냐'고 묻기도"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2.05.18 13:41 / 조회 : 558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예린(YERIN)이 18일 오후 서울 중구 월드케이팝센터 글래스홀에서 진행된 첫 미니앨범 '아리아'(ARIA) 발매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아리아'를 비롯해 '인트로 : 블룸'(Intro : Bloom), '빌리버'(Believer), '라라라'(Lalala), '시간'(Time) 등 5곡이 수록됐다. /2022.05.18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솔로 가수로 데뷔하는 예린이 여자친구 멤버들의 응원을 받았다고 전했다.

예린은 18일 오후 서울 장충동 월드케이팝센터 글래스홀에서 첫 번째 솔로 미니앨범 'ARIA'(아리아)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앞서 유주가 솔로로, 은하, 신비, 엄지가 그룹 비비지로 데뷔하며 새 출발을 시작했다. 후발 주자로 재데뷔를 하게 된 예린에게 멤버들은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고.

예린은"멤버들이 조언보다 응원을 많이 해줬다. 떨리지 않냐'는 물음에 '너무 떨리다'고 얘기했다"고 밝혔다. 이어 "멤버들이 노래를 듣더니 '혼자서 노래 잘 소화할 수 있느냐'고 묻더라"고 했다.

솔로로 나서며 부담감도 적지 않을 터. 그럼에도 예린은"준비한 시간이 헛되지 않게끔 멋지게 솔로 예린의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열정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예린의 첫 솔로 미니앨범 'ARIA'는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앨범과 동명의 타이틀곡은 시원한 리듬 그리고 다양한 신스 사운드의 드랍(Drop) 파트와 청량한 예린의 보컬이 인상적인 댄스곡이다. 주변 시선들을 신경 쓰지 않고 자신만의 색으로 세상을 만들어가겠다는 의미가 담겼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