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윤정, 남편과 불화설 일축→또 악플이.."시비걸지마" 분노[스타IN★]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5.18 07:28 / 조회 : 450
  • 글자크기조절
image
안무가 배윤정 /사진=배윤정 인스타그램
안무가 배윤정이 악성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받고 분노했다.

배윤정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네티즌과 나눈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네티즌은 "에라이 XX아"라며 갑자기 욕을 내뱉었다. 배윤정이 "반사"라고 답하자, 네티즌은 "연기 좀 그만해라. 역겹다"라며 황당한 답변을 해왔다.

이에 배윤정은 "배우 아니고 댄서다. 시비걸지마라. 할일 없어 보임"이라고 강하게 받아쳤다. 또한 그는 "열심히 삽시다 거"라며 일침을 가했다.

한편 배윤정은 지난 2019년 11세 연하 남편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그는 최근 MBC '오은영 리포트'에 출연해 산후우울증 및 남편과의 불화를 언급했다. 이에 이혼설까지 제기됐으나 배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희 부부는 아주 잘 지내고 있다. 사람 사는 거 다 똑같다. 싸우고 미워했다 또 화해하고 알콩달콩 살고"라며 불화설을 일축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