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넷째 아들 출산 후 "이제 끝낼 것..제대혈 보관 결정"[스타IN★]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5.17 15:31 / 조회 : 271
  • 글자크기조절
image
코미디언 정주리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정주리가 넷째 출산 후 제대혈에 대해 언급했다.

정주리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대탈락 기념 제대혈 보관 후기"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나도 애 넷을 낳았지만 이번에 처음 알았다"라며 "제대혈은 출산시 단 한번 채취 가능한 '탯줄 속 혈액'으로, 줄기세포, 면역세포가 담겨있어 치료할수있는 질병이 100여가지 된다네요?"라고 말했다.

또한 "우리 아기는 물론 형제인 도윤, 도원, 도하와도 일치율이 높아 미래질병에 대비할수 있다하니 마지막이니까. 진짜 마지막 기회니까. 다신 없을 기회니까"라며 "넷째로 끝낼꺼니까. 그래서 결정했어요"라고 전했다.

정주리는 "해놓고 나니 마음은 편한데 정말이지 쓸일이 없었음 좋겠네요!"라며 "제대혈 기증도 가능해요!! 누군가에게는 새로운 힘이 되어 줄 수 있으니 보관 안하시는 분들은 기증 부탁드려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주리는 지난 2015년 1세 연하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했다. 지난 2일 넷째 아들을 출산하며 네 아들의 엄마가 됐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