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성장형 AI 서비스 '에이닷' 선보여…콘텐츠 추천과 일상적인 대화까지

김혜림 기자 / 입력 : 2022.05.16 15:28 / 조회 : 318
  • 글자크기조절
image
SK텔레콤 A.(에이닷)을 이용하는 모델의 모습.
SK텔레콤이 일정 관리 및 길 안내 등은 물론 콘텐츠 추천과 자연스러운 일상적인 대화까지 가능한 개인 맞춤형 인공지능(AI) 서비스를 선보였다.

16일 SK텔레콤은 신규 AI 서비스 '에이닷'(A.)의 안드로이드 오픈 베타 버전을 이날 원스토어와 구글플레이 스토어에 공개했다.

SK텔레콤이 개발한 에이닷은 콘텐츠 맞춤형 추천과 일정 관리부터 이동전화 요금제·부가서비스·멤버십 혜택 등까지 처리해주는 일종의 'AI 비서(에이전트)' 서비스다. 고도의 자연어 처리 및 감정 분석 기술을 바탕으로 이용자가 직접 만들어 꾸민 캐릭터를 바탕으로 이용자와 소통한다는 게 특징이다.

에이닷에 적용된 핵심 기술은 거대언어모델(GPT-3)을 기반으로 한 일상적인 대화와 이용자가 요구하는 특정 작업의 처리를 자연스럽게 결합한 것이다. 특히 GPT-3은 기존 모델 GPT-2 대비 AI 모델의 규모를 확장해 현존하는 대화 언어 모델 중 성능이 가장 뛰어나다는 게 SK텔레콤 측 설명이다.

그간 SK텔레콤은 거대언어모델의 한국어 특화 버전을 자체 개발해왔고 이를 바탕으로 이용자와 자유 주제로 한국어 대화가 가능한 에이닷을 출시했다. 특히 에이닷은 자유 대화 중에 이용자가 원하는 일을 대신 해주는 대화로의 전환도 자연스럽다. 다만 SK텔레콤 측은 학습이 필요한 AI 언어 모델의 특성상 지속적인 대화와 데이터 축적으로 초기의 부자연스러움이 개선될 수 있다고 부연했다.

사용자 참여형 '큐피드' 서비스를 통해 AI가 대답하지 못하는 내용에 대해서도 다른 이용자가 대답해 준 내용을 기반으로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예컨대 "상도동 쪽에 단팥빵 맛집 알아?" 같은 질문에 대해 최적의 답변을 제공할 수 있는 이용자를 매칭해 답변을 요청해주는 식이다.

에이닷은 우선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 고객들을 대상으로 오픈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다. 안드로이드 단말 이용자는 통신사 상관없이 모두 이용할 수 있으며 앱 내 모든 서비스는 무료다. iOS용 에이닷은 현재 준비 중이다.

SK텔레콤 측은 이번에 공개하는 오픈 베타 서비스는 초기 버전의 서비스로 이용자와의 교감을 통해 성장하며 진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영상 SK텔레콤 최고경영자(CEO)는 "에이닷은 AI 시대를 맞아 사람을 향한 따뜻한 기술을 선보이고자 개발했으며, 앞으로 지속 성장해 나갈 서비스"라며 "이제 첫발을 내딛은 만큼 고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통해 더욱 가치 있는 서비스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