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FC 구척장신, 힐링여행 시작..'골 때리는 외박' 두번째 게스트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5.15 07:59 / 조회 : 1938
  • 글자크기조절
image
FC 구척장신 /사진=SBS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활약 중인 FC 구척장신이 힐링여행을 통해 시청자와 만난다.

14일 스타뉴스 취재 결과, FC 구척장신은 최근 SBS 예능 프로그램 '골 때리는 외박' 촬영을 마쳤다.

'골 때리는 외박'은 일상에 지친 스타들이 함께 떠나는 오감만족 힐링 여행 프로그램이다. MC 이수근, 이진호, 규현의 진행 아래 매 여행마다 휴식이 필요한 다양한 게스트들이 등장한다. 첫 게스트로 여성 아나운서 출신들로 구성된 축구팀 FC 아나콘다가 출연, 낭만 가득한 여행지에서 휴가를 즐기며 꾸밈 없는 모습을 보여줬다.

두 번째 게스트로 합류하는 FC 구척장신은 모델들이 주축인 여성 축구팀이다. 이현이, 아이린, 차수민, 송해나, 김진경, 차서린 등의 모델들이 소속돼 있다.

최근 '골 때리는 그녀들' 슈퍼리그에 진출해 FC 불나방을 꺾고 첫 승을 거둔 FC 구척장신은 최근 진행된 '골 때리는 외박' 녹화에 참여해 힐링여행을 즐겼다. 모델 선후배 간의 남다른 호흡을 자랑했던 만큼, 이번 여행을 통해 어떤 이야기를 펼쳐낼 지 기대를 모은다. 앞서 FC 아나콘다 편에선 아나운서 신아영이 깜짝 임신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한편 FC 아나콘다 편은 오는 18일 한 차례 더 방송되며, FC 구척장신 편은 오는 28일 전파를 탈 예정이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