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올해 '빌보드 뮤직 어워즈' 불참..7개 수상 후보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2.05.09 12:26 / 조회 : 877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뷔 슈가 진 정국 RM 지민 제이홉)이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홀에서 진행된 새 싱글앨범 'Butter'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Butter'에는 버터처럼 부드럽게 녹아들어 너를 사로잡겠다는 방탄소년단의 귀여운 고백이 담겨있다. 방탄소년단은 'Butter'를 사실상의 선 공개 싱글로 스타트를 끊고 6월 중 'Butter'가 포함된 새 앨범을 발매할 계획이다. 2021.05.21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올해 '빌보드 뮤직 어워즈(Billboard Music Awards 2022)'에는 참석하지 않는다.

9일 소속사 빅히트 뮤직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오는 16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2022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 참석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불참 이유는 공식적으로 알려지지 않았으나, 오는 6월 10일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어 컴백 준비에 매진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는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 '그래미 어워즈'(Grammy Awards)와 더불어 미국 대중음악계 3대 시상식으로 꼽힌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버터 (Butter)'의 흥행으로 △톱 듀오/그룹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톱 빌보드 글로벌 아티스트/미국 제외 △톱 셀링 송 △톱 빌보드 글로벌 송/미국 제외 △톱 록 송 등 총 6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톱 셀링 송' 부문에는 '버터'와 '퍼미션 투 댄스 (Permission to Dance)' 등 2개 곡이 후보로 올라, 수상 후보 기준 7개에 달한다. 이 시상식에서 방탄소년단은 부문 기준(6개), 총 후보 기준(7개) 노미네이트 되며 자체 최다 후보 기록을 세웠다.

방탄소년단은 2017년 '톱 소셜 아티스트'를 수상하며 '빌보드 뮤직 어워즈'와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후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는 '톱 듀오/그룹' 상을 받았고, '2020 빌보드 어워드'에서는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거머쥐었다.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는 '톱 셀링 송',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톱 듀오/그룹', '톱 소셜 아티스트' 등 4관왕 쾌거를 달성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버터'로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100'에서 10주 연속 1위를 포함해 총 12주 1위를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끈 만큼 올해도 수상 가능성에 높게 점쳐지고 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