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겐마' 이준기, 이경영 수족 자르기 속전속결 '강렬한 눈빛'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4.16 13:18 / 조회 : 40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SBS '어게인 마이 라이프'에서 이준기가 이경영의 수족을 자르기 위한 속전속결 행보를 선보인다.

'어게인 마이 라이프'(연출 한철수 김용민/극본 제이 김율/각색 이병헌/제작 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이후. '어겐마')는 인생 2회차, 능력치 만렙 열혈 검사의 절대 악 응징기. 그런 가운데 '어겐마' 제작진은 4회 방송에 앞서 16일(토) 이준기(김희우 역)와 김지은(김희아 역), 정상훈(이민수 역)의 비밀 접선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김희우가 정일현(김형묵 분), 최강진(김진우 분)의 추천으로 한국대 법학과 사조직이자 '절대 악' 조태섭(이경영 분)의 라인으로 포진된 비밀클럽에 입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김희우는 조태섭이 자신의 자금책 DH머니 박대호(한봉식 분)를 움직여 스승 우용수(이순재 분)의 재산을 몰수하려는 계략을 알게 됐고, 이에 김희우가 우용수에게 재개발 지역 내 물건을 모두 처분하라고 조언하며 그를 위기에서 구했다. 이 과정을 통해 이전 삶에서 부동산 투기로 막대한 이익을 얻은 조태섭의 전략에 타격을 입혀 이후 전개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서 자료를 조사하고 있는 이준기의 눈빛이 어느 때보다 진지하고 매섭다. 이준기가 법학과 사조직인 비밀클럽 입성과 동시에 이경영의 수족 자르기를 시작한 것. 그 첫번째는 이경영과 모종의 관계이자 재계의 하이에나로 불리는 천하 텔레콤 사장이다.

이어진 스틸에서 이준기는 김지은, 정상훈과 따로 만나며 작당모의를 꾸미고 있다. 그런 가운데 정상훈의 친구에게 이목이 집중된다. 이전 삶에서 이경영에 의해 막대한 부와 명예를 대기업에 빼앗겼던 인물. 이준기의 이야기를 경청하던 두 사람의 표정이 이내 심각해져 세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와 함께 김지은은 평소와 다른 이준기가 의아한 듯 호기심 가득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처럼 이준기는 인생 1회차에서 축적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판의 흐름을 꿰고 있는 가운데 이경영의 전략을 무너트리고 판세를 뒤엎을 비밀 작전을 펼칠 예정이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