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석규, 왓챠 오리지널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 확정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03.22 08:19 / 조회 : 568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한석규가 왓챠의 오리지널 시리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에 출연한다.

22일 왓챠는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강창래 작가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동명 도서를 원작으로 한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는 이혼 후 대장암 선고를 받은 아내를 위해 밥상을 차리는 남편의 부엌 일기를 그린 휴먼 드라마. 암 투병 중인 아내를 위한 밥상을 차리면서 써내려 간 작가의 메모를 엮은 원작은 슬프고도 아름다운 이야기로 많은 독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했다.

한석규는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에서 40대 후반의 번역가이자 인문학 강사 창욱 역을 맡았다. 그는 대장암 말기로 생의 마지막을 맞이하는 아내를 위해 요리하는 남편으로 분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진정성 있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의 각본과 연출은 '작전' '로봇, 소리' 등의 이호재 감독이 맡았다. '소리도 없이' '경관의 피' 등 다채로운 영화들을 선보이고 있는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와 한소희, 송강 주연의 JTBC 드라마 '알고있지만,',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 예정인 기대작 '썸바디' 등을 제작한 비욘드제이가 참여한다.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는 연내 왓챠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