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번째남편' 오승아, 정성모가 유산 상속 제외하자 분노[별별TV]

오진주 기자 / 입력 : 2022.03.18 19:19 / 조회 : 22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두번째남편' 방송화면
'두 번째 남편'에서 정성모가 오승아를 유산 상속에서 제외시켰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에서 윤재경(오승아 분)이 윤대국(정성모 분)의 회장실에 방문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윤대국은 유언장 수정과 관련해 변호사를 만나고 있었다. 윤재경은 이를 빼앗아 확인했다. 유언장에는 윤재경의 이름이 없었다. 윤재경은 "아버지 유언장 수정하신 거에요? 왜 제 이름은 없어요?"라고 소리쳤다.

이에 윤대국은 함께 있던 변호사를 내보냈다. 그리고 윤재경의 유언장을 빼앗으며 "뻔뻔함을 속이지 못하는구나"라고 했고, 윤재경은 "아빠"라고 외쳤다. 이에 윤대국은 "누가 네 아빠야. 끌려 나가고 싶지 않으면 당장 나가. 꼴도 보기 싫어"라고 화를 냈다.

오진주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