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의 마음' 김남길, 연쇄살인마에 분노 "살인 자체가 목적"[별별TV]

오진주 기자 / 입력 : 2022.03.04 22:49 / 조회 : 52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방송화면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서 김남길이 한준우에 대해 분노했다.

4일 방송된 SBS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서는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마 구영춘(한준우 분)에 대해 송하영(김남길 분)은 "연쇄살인마에게는 지옥도 사치다"라며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송하영은 "범인은 손쉬운 제압을 위해 손 망치를 개조했다"라며 "살해 후엔 시신 훼손 강도도 높아졌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송하영은 "또 특징은 있다고 본다. 사회악을 제거하기 위해서 범죄를 저질렀다는 말도 안 되는 언행으로 자신의 죄를 정당화했다"라고 덧붙였다.

국영수(진선규 분)도 "사명감이네 뭐네 떠들어대도 결국엔 자신보다 약한 상대만을 골랐다"고 전했다. 송하영은 "이건 그냥 살인 자체가 목적이었다는 거다"라고 밝혔다.

오진주 기자 star@m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