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의 마음' 문책 당한 서동갑, 김소진에 "잘해라"

오진주 기자 / 입력 : 2022.03.04 22:35 / 조회 : 6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방송화면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서 서동갑이 물러났다.

4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서는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범 구영춘(한준우 분)이 검거된 후 경찰은 '구영춘 범죄 메뉴얼'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경찰은 "구영춘을 수사한 과정에서 중대한 실수를 범한 경찰관들에 대해 대대적 문책 조치를 내렸다. 이번 사건을 계기로 올해 안에 강력 사건들을 마무리 짓고 국민들을 적극적으로 보호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당부했다. 이어 김봉식(서동갑 분)은 짐을 싸고 기동수사대를 나서며 자신을 바라보는 윤태구(김소진 분)에게 "잘 해라"라고 싸늘하게 말한 후 자리를 떴다.

오진주 기자 star@m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