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킬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첫방 3월9일로 연기"[공식]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02.18 16:02 / 조회 : 533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하늘 주연의 드라마 '킬힐'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여파로 첫 방송을 연기했다.

18일 tvN은 공식입장을 통해 "tvN 새 수목드라마 '킬힐'이 촬영현장 코로나 확진자 발생 여파로 인해 당초 2월 23일(수)에서 2주 미뤄진 3월 9일(수)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될 예정입니다. 안정적인 제작환경을 위해 부득이하게 일정을 연기하게 되었습니다"고 밝혔다.

tvN은 "'킬힐'을 기다려주시는 시청자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앞으로도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안전 관리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습니다"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김하늘, 김성령, 이혜영 등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한다.

한편, '킬힐'은 홈쇼핑에서 벌어지는 세 여자의 끝없는 욕망과 처절한 사투를 그린다. 오를수록, 더 높을수록 탐하고 싶어지는 욕망과 권력. 이를 둘러싼 세 여자의 뜨겁고도 격정적인 이야기다. 김하늘, 김성령, 이혜영 등이 주연을 맡았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