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코로나19 확진..TV조선 "'화밤' 대책 마련 중"[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2.18 12:10 / 조회 : 592
  • 글자크기조절
image
트로트 가수 정동원 /사진=김창현 기자 chmt@


가수 정동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그가 출연 중인 TV조선 두 프로그램에선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TV조선 관계자는 18일 스타뉴스에 정동원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에 따른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 '개나리학당' 방송, 녹화 스케줄에 대해 "정동원의 출연 녹화분이 남아있다. 이번 주엔 녹화가 없었으며, '화밤' 다음 주 녹화에 대해 대책을 마련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동원 군이 지난 주 녹화를 할 당시엔 코로나19 자가키트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다"며 "제작진 중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한 "TV조선은 프로그램 녹화 전 항상 출연진과 제작진이 자가검사 키트로 코로나19 검사를 한 후 촬영을 한다"며 "제작진은 정동원의 쾌유를 빌고 있다"고 전했다.

정동원 소속사 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7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정동원은 16일 시행한 자가키트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확인하고 17일 PCR 검사를 진행, 최종적으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알렸다. 정동원은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까지 완료했지만 무증상으로 돌파 감염됐다.

이에 따라 정동원은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격리와 치료 중에 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