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핑차일드, 옥수수 추출 원사로 친환경 패션 강화 '소로나' 신상 아우터 2종 출시

전시윤 기자 / 입력 : 2022.02.18 11:17 / 조회 : 472
  • 글자크기조절
image
- 래핑차일드, 옥수수 추출 원사 소로나(SORONA)로 만든 패딩 출시...'친환경 패션 강화'

- 간절기에 걸치기 좋은 신상 아우터 2종, 캐주얼한 디자인으로 스타일링 완성

- 서양네트웍스 패션 산업 발전과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기여해 나갈 것

유아·아동복 업계 1위 기업 ㈜서양네트웍스(대표 박연)의 유아동 SPA 브랜드 래핑차일드가 옥수수에서 추출한 친환경 소재를 적용한 아우터 2종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새로 출시한 아우터 셔켓과 베스트는 간절기에 가볍게 걸치기 좋은 패딩으로 보온성이 뛰어난 친환경 소재 '소로나'(SORONA)를 사용해 만든 것이 특징이다. 소로나는 친환경 소재인 옥수수에서 추출한 원사로, 자체에서 나오는 스트레치 기능을 통해 스판을 따로 함유하지 않아도 뛰어난 스트레치성과 우수한 복원력을 겸비하고 있다.

래핑차일드는 신상 아우터 '셔켓'(셔츠와 재킷의 실용성으로 만든 제품)과 베스트에 대해 다양한 컬러로 구성, 고객들로 하여금 선택의 폭을 넓혔고 캐주얼한 디자인으로 어느 옷에든 스타일링이 용이하다고 밝혔다.

먼저 부드러운 컬러감이 돋보이는 '퀼팅 패딩 셔켓'은 안감과 겉감의 배색 및 안쪽 하단의 그래픽 나염을 통해 보이지 않는 곳까지 디테일한 포인트를 살렸다. 또한 다가오는 봄 시즌에는 단독 자켓으로, 추운 겨울에는 레이어드 아이템으로 입을 수 있어 아이들에게 활용도가 높은 상품이다.

image
'퀼팅 패딩 베스트'는 얇고 가벼워 기본 티셔츠나 후드집업 등 어떤 상의에도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필드 자켓처럼 주머니 포인트로 착장 시 캐주얼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안감은 샌드위치 퀼팅 처리를 통해 한층 더 가볍고 부드러운 착용감을 선사한다.

이 밖에 플라워 패턴과 파스텔 컬러를 활용한 '벌룬 퀼팅 점퍼'도 홈페이지에서 특별한 혜택으로 구매할 수 있다. 색상은 민트, 핑크, 옐로우 세 가지로 스웨트 셔츠와 데님, 니트 등 어디에 매치해도 스타일리쉬한 룩을 연출할 수 있다. 스냅버튼 오픈형의 디자인은 아이들이 입고 벗기 편하게 디자인했으며, 약간의 벌룬 소매 핏이 귀여움을 더한다.

서양네트웍스 관계자는 "최근 성인뿐 아니라 아동복 시장에서도 친환경 소재를 사용하는 에코 패션이 확산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아동 소비자들의 패션뿐 아니라 산업 발전과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데 기여할 수 되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래핑차일드는 신학기와 봄 시즌 맞이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2022년 S/S 신상 스웨트셔츠의 경우 온·오프라인에서 2개 구입 시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래핑차일드는 ㈜서양네트웍스의 대표 브랜드로 블루독, 블루독베이비, 밍크뮤, 알로봇 등의 유아동 패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