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의미심장 글.."변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아요" [스타IN★]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02.09 22:10 / 조회 : 983
  • 글자크기조절
image
걸그룹 AOA 설현/사진=김휘선 기자 tndejrrh123@
AOA 설현이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설현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설현이 공개된 사진에는 책 '경찰관 속으로'의 내용 중 일부다. 설현은 밑줄을 친 글귀를 공개했다.

image
설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남긴 게시물./사진=설현 인스타그램 스토리
그녀가 공개한 글귀는 "그들은 자신의 혀가 날카로운 칼인 줄도 모르고 나에게 휘둘렀고, 난 그 칼을 능숙하게 받아낼 실력도, 갖춰 입은 갑옷도 없어서 무척이나 많이 베였어", "그냥 한 귀로 듣고 흘리라고, 그런 인간들이 하는 말에 왜 그렇게까지 신경을 쓰냐며 나를 다그치지만 나는 그게 어려워", "애초에 들은 적 없는 말로 치부하기엔 내 두 눈으로 생생히 목격했던 표정이고 두 귀로 똑똑히 들은 말이며 분명히 있었던 일이니까", "저 사람은. (중략). 이 일은 곧 잊어버릴 테지만, 나는 두고두고 이 일을 곱씹으며 여러 번 상처를 입겠지. 씹고 씹고 또 씹어 진액이 나오지 않을 만큼 질겅질겅 씹어대겠지. 그렇게 상처의 진액만 마셔대며 슬퍼하겠지. 이러 성격을 가진 나는, 나로 살아가는 것이 버겁기만 해" 등이다.

image
설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남긴 게시물./사진=설현 인스타그램 스토리


또한 이후 설현은 한 애니메이션에서 캐릭터의 대사를 캡처해 올렸다. 해당 캡처에는 "과거도 소중하지만 앞으로 나아가야죠", "당신이 해낸 좋은 일들을 떠올려 봐요", "변하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아요" 등이 담겼다.

설현의 이 같은 글을 두고 일부 네티즌들은 이날 AOA 전 멤버 권민아의 글과 관련한 것이 아닌지 추측하고 있다.

권민아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녀는 한 네티즌이 자신에게 '왜 거짓말을 했냐'고 묻는 질문에 답변하는 글을 올렸다.

이어 "팩트만 정리하겠다. 누가 더 잘못했나 이걸 따지자는 것도 아니고, 그냥 사실 그대로를 말하고 싶어서"라며 "내가 피해를 당한 부분들 내가 죽어라 이야기 했던 부분들 욕설, 폭력, 은근한 괴롭힘, 팀내에서 유독 저만 괴롭히던 점 전부 맹세코 사실이었고 그 기간은 9~10년 정도였다. 그 이후에 내가 문자로 욕설을 퍼부은 거 기사에서 나온 내용 그대로 보낸 것도 사실"이라고 전했다.

또 "10년을 난 당했는데 쌓이고 쌓이다보니 뭐든 다 하고 싶었고 그런 조잡한 짓이라도 복수가 된다면 그 사람에게 상처가 된다면 내가 같은 사람이 되든 말든 하고 싶었다. 왜냐하면 수차례 극단적 시도로 인해 우리 가족들까지 전부 고생이란 고생은 다 했었으니까"라고 했다.

이와 함께 "녹취록에 미안해라는 대사는 참 많지만 현장에서 그 여자의 표정과 말투를 함께 본 나로서는 그건 절대 진정한 사과가 아니었다. 무엇보다 시종일관 기억이 안 난다는 그 여자가 어떻게 진정한 사과를 할 수 있었겠나"라며 "나도 잘한 것 없고 어리석었지만 그렇다고 그 사람의 죄도 없어지는 건 아니라고 생각한다. 나는 지금 정신 상태 괜찮다. 너무 잘 지내고 있다. 하지만 이 이야기에 대해서는 제대로 정리 하고 싶었다"고 했다.

권민아는 2012년 걸그룹 AOA 멤버로 데뷔, 2019년 그룹에서 탈퇴했다. 이후 AOA 활동 당시 지민에게 괴롭힘을 당했다는 주장을 했다. 이 일과 관련, 지민은 권민아에게 사과의 뜻을 전한 후 AOA에서 탈퇴한 바 있다.

한편, 설현은 2012년 AOA로 데뷔했다. 이후 활발한 활동을 했으며, 드라마와 영화 등을 통해 배우로도 활동 중이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