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이해리 향해 옷 지적 "안돼 가려 야해" 어땠길래?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2.08 11:00 / 조회 : 10189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이해리 인스타그램


다비치 이해리가 원더걸스 출신 선미로부터 재치 있는 지적(?)을 받았다.

이해리는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선미와 나눴던 메신저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이해리는 앞서 시스루 콘셉트의 상의를 입고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는데 이를 본 선미가 이해리의 상의에 그림을 덧칠하고 "안돼 가려 야해"라는 말을 남기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해리는 이에 "ㅋㅋㅋ미치게하네"라고 대답했다. 특히 이해리는 선미의 이름을 '걈둥이'로 저장하며 찐친 케미도 선사했다.

이해리와 선미는 현재 JTBC '싱어게인2'에서 나란히 심사위원으로 출연하고 있다.

image
/사진=이해리 인스타그램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