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 골프 도전..박세리 오른팔 자처한 사연은?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2.06 11:16 / 조회 : 84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SBS


유재석이 '런닝맨'에서 골프에 도전한다.

6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박세리의 애정을 독차지하기 위한 멤버들의 고군분투가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레전드 골퍼' 박세리가 '런닝맨' 멤버들을 진두지휘하는 감독으로 변신해 '골프 제자'가 된 멤버들과 함께 18홀 미션을 도는 레이스를 펼쳤다. 멤버들은 미션을 통해 얻은 상금의 모든 권한이 감독에게 있다는 룰이 주어지자, 감독 박세리를 향한 아부 전쟁이 펼쳤다.

특히 유재석은 "난 박세리 말에만 반응한다. 아바타로 생각해달라"며 '박세리의 오른팔'을 자처, 박세리를 위해 팀원들의 개인 상금까지 수금하는 행보까지 벌여 멤버들의 폭풍 원성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이에 굴복하지 않고 "오늘 감독님(박세리)을 위해 목숨을 내놓았다!"라며 박세리를 향한 끝없는 아부 공작을 보였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박세리는 매번 본인만의 기준으로 애정하는 제자를 선정했는데, 미션에서 크게 활약한 멤버에게만 상금을 분배, 철저하게 '성과형 제자'만을 선호했다. 이에 특정 멤버가 "통이 작다!"라며 불만을 표하자, 박세리는 "염치도 없다"라며 강경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이날은 방송 최초 유재석의 골프 치는 모습도 공개된다. 이에 멤버들마저 "재석이 형 골프 치는 것 처음 본다"라며 기대감을 모았다. 박세리의 마음을 사로잡을 1등 제자는 누구일지 주목된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