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집단감염’ 인천, 26일부터 창원 전지훈련 재개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01.25 11:22 / 조회 : 3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가 코로나 아픔을 딛고 다시 전지훈련을 시작한다.

인천은 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된 2022시즌 창원 동계전지훈련을 26일부터 시작한다.

지난 15일 선수 일부가 양성 판정을 받아 전지훈련을 일시 중단했다. 이후 여러 차례 전수조사를 진행하며 확진자가 증가했다. 그리고 마침내 19일, 추가 확진자가 더 나오지 않아 최초 전수조사 당시 음성이었던 선수단부터 25일 창원 전지훈련 캠프로 복귀하게 됐다. 본격적인 훈련은 26일부터 시작한다. 양성이었던 선수와 스태프는 격리가 해제되는 대로 캠프에 합류할 예정이다.

격리 중인 선수단은 그동안 코치진이 기획한 훈련 프로그램에 따라 홈 트레이닝을 진행했다. 코치진은 원격으로 선수단의 훈련과 몸 상태를 점검하며 정상 복귀를 준비했다. 재개된 전지훈련지에서는 시즌 개막(2월 19일)까지 남은 기간 전술 훈련 및 연습경기를 통해 실전 대비 담금질에 돌입할 예정이다.

조성환 감독은 “외부로 (바이러스가) 전파되지 않은 점이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전화위복 삼으려 한다. 개막 전 최상의 몸 상태를 만들기 위해 모두가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인천 유나이티드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