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격의 할매' 김영옥 "나문희·박정수와 조합 좋아 쾌재"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1.25 11:25 / 조회 : 43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채널S


배우 김영옥이 '진격의 할매'로 본격 상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25일 오전 채널S 예능 프로그램 '진격의 할매'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준규PD, 김영옥, 나문희, 박정수가 참석했다.

김영옥은 "이런 저런 자리에서 토크쇼도 하고 드라마로도 뵀지만 이건 독특한 노인들이 모여서 살아온 내공을 갖고 상담하는 프로이다. 유익하고 재미있을테니 많이들 봐 달라"고 인사했다.

김영옥은 '진격의 할매'에 출연한 이유로 "혼자만 하면 어려울 수 있었는데 세 사람의 조합이 괜찮겠다고 생각했다"며 "굴곡진 세상은 내가 체험하지 않았어도 우리가 드라마를 많이 하지 않았냐. 그 안에서 여러가지 사정을 간접 체험해서 누가 고민을 가져오면 얘기해주기 쉽지 않을까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나문희가 처음에 안 하려했는데 내가 '가만히만 있으면 된다'고 했다. 그런데 운을 띄워보니 아주 잘 하더라"며 "박정수는 젊은층의 전문용어도 너무 잘 알고 여러가지 사건사고도 잘 알아서 조합이 좋게 시작되고 있는 것 같다. 하려던 취지가 맞아서 은근히 쾌재를 부르고 있다"고 전했다.

'진격의 할매'는 인생 경험 도합 238년인 '국민할매 트리오' 김영옥, 나문희, 박정수가 고민 많은 사연자들에게 진심 어린 상담을 선사하는 생 리얼 노 필터의 MZ세대 취향저격 매운맛 토크쇼. 25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