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토퍼 놀란 '덩케르크', 2월 9일 CGV IMAX 재개봉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1.24 18:43 / 조회 : 952
  • 글자크기조절
image
덩케르크 / 사진=영화 포스터
'덩케르크'가 2월 9일 CGV IMAX 전국 17개 지점에서 재개봉한다.

'덩케르크'는 1940년 2차 세계대전 당시 프랑스 덩케르크 해안에 고립된 40만여 명의 영국군과 연합군을 구하기 위한 사상 최대의 탈출 작전을 그린 실화를 소재로 한 작품이다. 리얼리즘을 극대화시키기 위해서 1천 3백여 명의 배우가 출연하고 실제 덩케르크 작전에 참여한 민간 선박 13척과 스핏파이어 전투기를 동원했다. IMAX 카메라와 65mm 필름 카메라로 촬영했다.

'덩케르크'의 전체 상영시간 106분 중 79분이 IMAX 카메라로 촬영된 분량으로, 국내 관객들에게 IMAX 상영관의 붐을 일으킨 영화. 국내에서 IMAX로 개봉한 영화들 중 전체 관객수 대비 IMAX 상영관의 관객점유율 비율이 가장 높아 그 인기를 실감하게 한다.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은 "'덩케르크'는 전쟁영화가 아니다. 실화의 시간을 재구성한 생존의 드라마다. 영화적인 서스펜스와 스펙터클, 시각적인 스토리텔링, 기술적인 완벽함으로 관객들이 체험할 수 있는 최대치이자, 지금껏 보지 못한 것을 보게 될 것이다"라고 자신한 바 있다.

핀 화이트헤드, 아뉴린 바나드, 해리 스타일스, 톰 글린 카니, 배리 케오간, 잭 로던 등 젊은 배우들과 톰 하디, 케네스 브래너, 마크 라이런스, 킬리언 머피 등 명배우들의 열연, '인터스텔라', '인셉션', '다크 나이트' 시리즈 등을 만든 크리스토퍼 놀란 사단이 참여해 높은 완성도를 선보인다.

한편 '덩케르크'는 오는 2월 9일 전국 CGV IMAX 상영관에서 만날 수 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