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케이타-GS칼텍스 모마, V리그 4라운드 남녀 MVP 선정

양정웅 기자 / 입력 : 2022.01.22 13:34 / 조회 : 1311
  • 글자크기조절
image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MVP로 선정된 케이타. /사진제공=KOVO
노우모리 케이타(21·KB손해보험)와 레티치아 모마 바소코(29·GS칼텍스)가 이번 라운드 최고의 선수로 뽑혔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22일 "도드람 2021~2022 V-리그 4라운드 MVP로 케이타와 모마가 선정되었다"고 발표했다.

케이타는 기자단 투표 31표 중 총 12표(케이타 12표, 허수봉 8표, 정지석 3표, 나경복 3표, 알렉스 3표, 박경민 1표, 기권 1표)를 획득했고, 모마는 31표 중 총 12표(모마 12표, 야스민 7표, 임명옥 4표, 켈시 2표, 양효진 2표, 김희진 2표, 정대영 1표, 기권 1표)를 얻었다.

image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MVP로 선정된 모마. /사진제공=KOVO
V-리그 4라운드에서 케이타는 4라운드 동안 득점 1위 및 서브 3위를 달성하며 KB손해보험의 리그 상위권 수성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 이번 수상으로 케이타는 1라운드와 3라운드에 이어 이번 시즌 총 3번의 MVP를 수상하게 되었다. 모마는 4라운드 동안 득점 및 공격 1위, 서브 2위를 기록하는 등 주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4라운드 간 팀의 4승을 이끌었다.

4라운드 MVP 시상은 남자부는 1월 29일 의정부체육관(KB손해보험 VS 대한항공)에서 진행되며 여자부는 같은 날 김천 실내체육관(한국도로공사 VS GS칼텍스)에서 실시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