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접이 풍년' 송가인 중학생 팬 "굿즈=돋보기·소주 물품" 고충[별별TV]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1.20 22:24 / 조회 : 372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주접이 풍년' 방송 캡처


트로트 가수 송가인의 중학교 팬이 등장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주접이 풍년'에서는 MC 이태곤, 박미선, 장민호의 진행과 함께, 첫 번째 게스트 송가인과 공식 팬카페 어게인이 '주접단'으로 출연했다.

이날 어게인은 총공 조직, 지원 조직, 지역 조직 등이 체계적으로 나눠진 조직도를 공개했다. 장민호는 "살짝 종교 같은 느낌도 있다"며 웃었다.

어게인에는 팬카페 임원 선발 뿐만 아니라 팬클럽 고문 변호사도 있었다. 변호사는 "악플 다는 사람들에 대해 법적 조치도 하고 카페 운영진에게 자문 역할을 한다. 팬심으로 한다"고 말했다.

중학교 1학년 팬은 "유튜브를 보다가 '내 마음의 사진'이라는 '사랑의 불시착' OST를 듣고 그때부터 (송가인을) 좋아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학생 팬은 "팬클럽 굿즈 중에 돋보기나 소주 관련된 게 많더라"고 팬들 사이에 세대 차이 고충을 밝혀 모두를 웃겼다.

송가인은 "제 굿즈는 어르신들을 위한 소주잔, 유리잔이 많다"고 말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