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아 측 "스폰서·투자 無, 집도 직접 모은 돈으로 계약"[전문][공식]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2.01.19 17:45 / 조회 : 6527
  • 글자크기조절
image
뷰티 크리에이터 프리지아 / 사진제공 = 티캐스트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넷플릭스 오리지널 '솔로지옥'에 출연해 이름을 알린 송지아(프리지아)가 여러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19일 공식입장문을 통해 "최근 튜브 커뮤니티, SNS 등에서 프리지아(송지아)에 대한 악성루머와 악의적인 글이 게재됐다. 빠르게 사실 관계를 정리할 것"이라며 "사실 관계를 정리해드리고 허위사실의 유포에 조치를 취하는 것이 가품착용에 대한 변명이 아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해외 자본으로 만들어졌다는 의혹에 대해 "강예원과 소속사 대표가 소자본으로 시작한 스타트업 회사다. 기업 M&A 투자를 포함에 어떠한 형태의 투자도 받은 적이 없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지아가 집을 얻는데 1원도 보태준 적 없다. 정상적인 매니지먼트 범주에서 크리에이터를 지원하고 꿈을 응원하고 함께 만든것 외에 경제적 지원 일체 없었다"라며 "지아가 대학교 입학 후 꾸준히 모델 활동 하면서 모은돈과 당사와 함께 크리에이터 활동 하면서 모은돈으로 직접 보증금을 모아서 계약한 월세집"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영상 비공개 처리에 대해 "소개할때 착용하고 있던 악세사리가 가품이었기 때문에 영상 전체를 비공개 처리 한 것이다. 현재 남겨져 있는 모든 영상과 사진속의 명품은 정품이 맞습니다. 모두 영수증 인증할 수 있다"라며 "당사는 향후 악의적인 욕설과 비방, 악성루머와 근거 없는 허위사실이 적시된 악의적인 게시물로 인한 인격훼손과 명예훼손사례가 발생할 경우 적극적으로 법척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 이하 소속사 측 입장 전문

최근 유튜브 커뮤니티, SNS 등에서 프리지아(송지아)에 대한 악성루머와 악의적인 글이 게재되어 입장을 드립니다

급속도로 유포 되고 있는 허위 사실로 인해 상처 받고 있는 지아를 사랑해주시는 팬분들에게 빠르게 사실 관계를 정리해드리는것이 저희 역할이라 생각합니다.

또한 사실 관계를 정리해드리고 허위사실의 유포에 조치를 취하는 것이 가품착용에 대한 변명이 아님을 다시 간곡하게 말씀 드립니다.

1. 해외 자본으로 만들어진 회사다. 해외 자본의 스폰서가 있다

효원 CNC는 저와 배우 강예원씨가 소자본으로 시작한 스타트업 회사입니다.

창업후 4년동안 밤낮을 가리지 않고 모든 직원분들(퇴사사분들 포함)이 같이 땀흘려 일군 회사입니다.

기업 M&A 투자를 포함에 어떠한 형태의 투자도 받은 적이 없습니다.

2. 프리지아의 트리마제 집을 회사가 얻어주고 금수저 캐릭터를 만들어냈다

지아가 집을 얻는데 1원도 보태준 적 없습니다. 정상적인 매니지먼트 범주에서 크리에이터를 지원하고 꿈을 응원하고 함께 만든것 외에 경제적 지원 일체 없었습니다. 지아가 대학교 입학 후 꾸준히 모델 활동 하면서 모은돈과 당사와 함께 크리에이터 활동 하면서 모은돈으로 직접 보증금을 모아서 계약한 월세집입니다

3.프리지아가 가품을 정품인척 하울하고 소개했다 (거짓말했다)

: 거짓말 하지 않았습니다 free지아 유튜브채널에서 명품 하울 영상을 비공개 처리 한 이유는 가품을 정품이라고 소개해서가 아니라 소개할때 착용하고 있던 악세사리가 가품이었기 때문에 영상 전체를 비공개 처리 한것 입니다

이제까지 free지아가 가품을 명품으로 소개한 적은 없었습니다.

현재 남겨져 있는 모든 영상과 사진속의 명품은 정품이 맞습니다. 모두 영수증 인증 할수 있습니다

프리지아의 사과 이후 건전한 비판의 댓글들은 겸허히 수용하고 반성의 계기로 삼고 있지만 가품 착용 논란 외에 악성 루머가 연이어 등장했고 그 내용이 진실인것처럼 보도되고 있어 사실 확인에 따른 공식 입장을 밝히게 되었습니다

당사는 향후 악의적인 욕설과 비방, 악성루머와 근거 없는 허위사실이 적시된 악의적인 게시물로 인한 인격훼손과 명예훼손사례가 발생할 경우 적극적으로 법척조치를 취할것입니다. 감사합니다.

김 효 진 드림.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