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 함께2' 김영옥, 임영웅 향한 덕심 대폭발.."그냥 너무 예뻐"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01.19 08:35 / 조회 : 3158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김영옥이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에 출연해 임영웅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사진제공=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신과 함께 시즌2'에 '월드 할매' 배우 김영옥이 출격해 '트로트 히어로' 임영웅을 향한 덕심을 표출한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채널S & SM C&C STUDIO 공동제작/프로듀서 김수현, 연출 진선미)에는 게스트로 출연한 김영옥이 수줍은 소녀로 변신해 '임영웅앓이'를 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4MC 신동엽, 성시경, 이용진, 박선영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대한민국에 이분을 모르는 사람은 없다"는 신동엽의 소개와 함께 배우 김영옥이 등장했다. 'K-할매'를 넘어 이제는 '월드 할매'가 된 김영옥은 "여기서는 그냥 막말해도 돼?"라며 거침없는 토크에 시동을 걸었다. 김영옥의 화끈한 입담과 예능감에 성시경은 "너무 영(young)하시다"고 감탄했다.

'토크 기관차'의 면모를 뽐내며 스튜디오를 뒤흔든 김영옥은 "덕질을 시작했다. 주인공은 바로 임영웅이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그냥 너무 예쁘다"고 그를 향한 애정을 마구 쏟아냈다. 수줍은 소녀로 변신한 김영옥의 못 말리는 '임영웅앓이'에 박선영은 "오늘 임영웅 특집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김영옥은 "사실 오늘 임영웅과 통화했다"는 성시경의 말에 눈이 휘둥그레졌는데, 과연 성시경이 임영웅과 나눈 통화 내용은 무엇일지 오는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