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문동주 "야구장에서 많은 팬들 만나뵐 수 있기를"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2.01.17 10:23 / 조회 : 1655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래픽=이원희 기자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신인 투수 문동주(19)가 야구장에서 많은 팬들을 만날 수 있기를 고대했다.

문동주는 스타뉴스가 진행하는 '코로나19 극복 스타 응원 메시지 릴레이'에 참여해 "요즘 코로나19가 많이 커져서 하루하루 힘든 나날을 보내고 계실 것"이라며 "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야구장에서 많이 찾아뵐 수 있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광주 화정초-무등중-진흥고를 나온 문동주는 지난해 8월 2022 신인 1차 지명으로 한화 유니폼을 입었다. 최고 시속 156㎞의 강속구를 뿌리는 우완 정통파 투수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