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1월 4일 위안부 피해자 헌정곡 '시간이 머문 자리' 발표[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12.30 08:19 / 조회 : 147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포켓돌스튜디오


가수 송가인이 위안부 피해자들을 기리는 헌정곡 '시간이 머문 자리'를 발표한다.

송가인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는 30일 "송가인이 풀피리 프로젝트에 참여, 위안부 피해자들을 기리는 헌정곡 '시간이 머문 자리' 음원을 2022년 1월 4일 낮 12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한다"라고 밝혔다.

포켓돌스튜디오는 "이번 신곡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기억하고, 더 나은 세상을 위해 노력하신 분들에게 경의를 표하기 위한 곡"이라고 전해 송가인의 프로젝트 참여 소식을 알렸다. 풀피리 프로젝트는 고 김학순 할머니가 일본군 위안부 피해 사실을 처음으로 밝힌 지 30년이자 소녀상 건립 10주년임을 기억하려는 프로젝트.

송가인의 이번 프로젝트 참여 과정은 모두 재능기부로 이뤄졌다. 헌정곡 '시간이 머문자리'는 김운성 작가의 가사 모티브를 제공했으며 세션으로 참여한 대금은 KBS 국악단의 부단장 등 명망 있는 인사들이 함께 뜻을 모았다.

한편 송가인은 2022년 1월 이산가족과 고향으로 돌아갈 수 없는 실향민들의 아픔과 가족을 향한 그리움과 애환을 표현한 곡인 '망향가'로 듣는 이들에게 희망과 위로를 전할 예정이다. 이처럼 송가인은 이번 '시간이 머문자리'와 앞으로 공개될 '망향가'를 통해 위안부 피해자들과 이산가족 등 슬픔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어떤 위로와 존경심을 전할 것인가에 관심이 쏠린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