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美 영화연구소 TV 부문 특별상 수상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1.12.09 11:11 / 조회 : 589
image
오징어게임 / 사진=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미국영화연구소(AFI) TV 프로그램 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AFI는 8일(현지 시간) 'AFI 어워즈 2021' 올해 최고의 영화와 TV 부문 수상작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은 TV 프로그램 특별상을 수상했다.

'특별상'은 미국에서 제작한 영화나 TV 프로그램이 아니지만, 그 외 우수 작품을 선정해 추가로 수상하는 부문이다. '오징어 게임'과 함께 영국 영화 '벨파스트', 미국 다큐멘터리 '소울, 영혼, 그리고 여름'이 이름을 올렸다.

'AFI 어워즈 2021' 올해 10대 영화에는 '코다'(감독 션 헤이더), '돈 룩 업'(감독 애덤 맥케이), '듄'(감독 드니 빌뇌브), '킹 리처드'(감독 레이날도 마커스 그린), '리커리쉬 피자'(감독 폴 토머스 앤더슨), '나이트메어 앨리'(감독 기예르모 델 토로), '파워 오브 도그'(감독 제인 캠피온), '틱틱붐'(감독 린 마누엘 미란다), '맥베스의 비극'(감독 조엘 코엔),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감독 스티븐 스필버그)가 이름을 올렸다.

이어 10대 TV 프로그램으로는 '나의 직장 상사는 코미디언', '조용한 희망', '메어 오브 이스트타운', '레저베이션 독스', '슈미가둔', '석세션', '언더그라운드 레일로드', '완다비전', '테드 래소', '화이트 로터스'가 선정됐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로, 지난 9월 공개돼 전 세계적인 흥행에 성공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