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디 안정환 VS 골프 유튜버 박교희, 의견 불일치 '웃음' [내캐디]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1.12.08 10:48 / 조회 : 511
image
안정환이 라운딩 도중 중도 포기를 선언한다.

8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IHQ 예능프로그램 '내 이름은 캐디' 5회 방송에서는 골프 너튜버 심서준, 박교희, 하기원이 캐디 이승철, 김성주, 안정환의 열띤 서포트를 받으며 대결에 임한다.

이날 현장에서 캐디 3인방이 어느 때보다 치열한 경기에 의욕을 불태우는 한편, 안정환은 고객 박교희와 의견 불일치를 겪으며 티격태격한다. 박교희가 안정환의 코칭에 반박하자, 김성주는 공격 기회를 놓치지 않고 "캐디가 엉망이네"라며 그를 놀리는데 집중한다.

그러나 안정환은 박교희의 뒤를 든든하게 지키고, 살얼음이 내려앉은 그린을 맨손으로 쓸어주며 손수 제설 작업까지 하는 등 열띤 서포팅 투혼을 펼친다. 한껏 가까워진 두 사람의 아웅다웅 팀 케미가 발휘되는 것도 잠시, 안정환은 뜻대로 되지 않는 경기에 답답함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결국 라운딩 도중 울분이 폭발한 안정환은 카트를 거칠게 몰기 시작, 난데없는 과속 운전으로 현장에서 출연자들의 민원을 폭주하게 한다. 급기야 안정환은 "(저희 빼고) 네 명이서 치고 오세요!"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 짓게했고 관계자는 전했다. 과연 안정환이 토라진 이유가 무엇일지, 예측할 수 없는 승부가 어떻게 흘러갈지 본방송이 궁금해진다.

다양한 계층의 게스트가 골프 선수가 되어 MC 캐디와 함께 게임을 진행하는 독특한 포맷의 골프 예능프로그램 '내 이름은 캐디'는 8일 오후 9시 채널 IHQ에서 방송된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편집국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