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형주 'Lost In Time' 클래식 음반차트 1위..통산 17번째[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12.02 09:23 / 조회 : 521
image
/사진제공=디지엔콤


세계적인 팝페라테너 임형주(35, 로마시립예술대학 성악과 석좌교수)가 지난 11월 17일 발매한 자신의 역대 18번째 독집앨범이자 무려 5년만의 팝페라 정규 7집 앨범인 'Lost In Time'(로스트 인 타임/잃어버린 시간 속으로)으로 클래식부문 음반판매 차트 및 음원 차트 모두 1위를 석권하며 여전한 인기를 과시했다.

소속사 ㈜디지엔콤은 2일 "임형주의 이번 팝페라 정규 7집 앨범인 'Lost In Time(로스트 인 타임/잃어버린 시간 속으로)'이 발매와 동시에 교보문고, 핫트랙스, 인터파크, 예스24, 알라딘 등과 같은 국내의 각종 음반몰들의 앨범판매순위 클래식부문 일간 및 주간 1위는 물론 인터파크의 클래식부문 월간차트에선 발매 2주도 채 안돼 1위라는 놀라운 성적을 기록했음은 물론 가요, 팝, 클래식 등을 전부 합친 종합음반판매순위에서도 이미 발매 전 '예약판매' 상태에서 일간 2위(교보문고 온라인 11월 15일자 기준), 주간 10위(핫트랙스 11월 셋째주 15~21일자 기준)를 차지했다"라고 밝혔다.

㈜디지엔콤은 이번 새 앨범이 지난 11월 20일 발매 3일만에 초도물량이 전부 판매되는 바람에 20~24일까지(25일부터 2차 생산물량 추가발매) 무려 4일동안 아쉽게도 일시품절 상태였던 것을 감안하면 초도물량을 좀 더 여유있게 제작 및 생산했다면 종합음반판매순위에서 지금보다 좀 더 높은 판매성적도 충분히 가능했을 것이라고 예상된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이번 새 앨범의 각종 음반몰 클래식음반판매차트 일간, 주간 1위 석권을 통해 지난 2003년 1월 자신의 팝페라 정규 1집 앨범이자 세계무대 데뷔 앨범 'Salley Garden'(샐리 가든)으로 발매 첫 주 국내 클래식음반 주간판매차트에서 첫 1위를 거머쥔 이후 2021년 현재까지 약 18여년간 선보인 무려 17장의 독집앨범(1998년 국내 데뷔앨범 'Whispers Of Hope'(위스퍼스 오브 호프) 제외) 모두를 발매 첫 주 클래식음반 주간판매차트 1위에 진입시키는 대기록을 수립하게 됐다는 사실도 함께 알렸다.

뿐만 아니라 임형주는 음원 부문에서도 두드러진 성적을 거뒀다. 임형주는 벅스 클래식음원판매차트 곡차트 일간 1위(11월 17~18일자 기준) 및 앨범차트 일간 1위(11월 17일자 기준) 및 주간(11월 셋째주 기준) 3위를 기록한 것을 필두로 지니와 소리바다 클래식음원판매차트 일간 5위(11월 17일자 기준)와 6위(11월 23일자 기준)를 각각 기록했음은 물론 멜론의 클래식/크로스오버음원판매차트 주간 4위(11월 셋째주 기준)에 오르며 발매 첫 날과 첫 주 1위 및 TOP 10 진입에 성공했다.

임형주는 "코로나19로 인해 몇차례 앨범제작이 중단과 재개를 거듭했고, 음반 발매가 수년간 연기되는 등 그 어느 앨범보다도 힘들게 만든 앨범이기에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기대 이상의 뜨거운 사랑과 성원을 받아 이루 말할 수 없이 고맙고 감사하다"며 이어 "이 모든 영광을 나의 공식팬클럽 '샐리 가든'의 운영진들 및 회원들에게 돌리고 싶고, 앞으로도 늘 위로와 안식이 되는 음악을 선사할 수 있는 뮤지션으로 더욱 노력해나가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