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父' 주호성 "배우들에 무릎 꿇고 사과" 무슨 일?

'장나라父' 주호성, 돌연 연극 무산 "배우들에 사과"[전문]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11.30 18:37 / 조회 : 45302
image
/사진=주호성 인스타그램


배우 장나라의 아버지인 배우 주호성이 연출하려던 작품의 공연이 무산된 것에 아쉬움을 전했다.

주호성은 24일 인스타그램에 연극 '천경자천경자'의 공연 무산 소식을 알렸다.

주호성은 "죄송합니다. 그동안 제가 직접 각색하며 열심히 준비해 온 연극 '천경자천경자'의 공연을 올리지 못하게 됐다"며 "저는 원작자인 정중헌 님의 허락을 얻었고, 서울시에서 그림 사용허가를 받고, MBC가 소장하고 있는 천경자 인터뷰 영상도 구입하며 공연을 준비했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이어 "두 달 여간 춤 연습과 연기 연습을 강행해 온 배우들의 노력이 그만 물거품이 됐다. 천경자 화백 가족의 유별난 관리를 모르던 것은 아니었으나, 이유를 설명하지 않는 극렬한 반대에 아무래도 지금은 때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렸다"고 공연 무산 이유를 밝혔다.

image
/사진=주호성 인스타그램






주호성 글 전문




죄송합니다. 그동안 제가 직접 각색하며 열심히 준비해 온 연극 '천경자천경자'의 공연을 올리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원작자인 정중헌 님의 허락을 얻었고, 서울시에서 그림 사용허가를 받고, MBC가 소장하고 있는 천경자 인터뷰 영상도 구입하며 공연을 준비하였습니다.

두 달 여간 춤 연습과 연기 연습을 강행해 온 배우들의 노력이 그만 물거품이 되었습니다. 천경자 화백 가족의 유별난 관리를 모르던 것은 아니었으나, 이유를 설명하지 않는 극렬한 반대에 아무래도 지금은 때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존경하는 천경자 화백은 제게 연극 스승이신 이원경 선생님과 친분이 두터우며 연극에도 많은 관심을 가진 분이어서 더더욱 그분의 삶과 고뇌와 예술혼을 연극으로 만들고 싶었습니다.

다음으로 미루겠습니다. 열심히 노력해 온 배우들에게 무릎이라도 꿇고 사과하겠습니다. 아쉬움에 조만간 희곡의 낭독공연 만이라도 갖도록 하겠습니다. 거듭 죄송합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