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in' 배성재, 불륜 폭로 반대.."만남 자체를 없었던 일로"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11.29 10:35 / 조회 : 523
image
SBS플러스 '세상의 모든 사건 지구in'의 배성재./사진=SBS플러스
배성재가 세상을 놀라게 한 불륜 사건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불륜'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전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세상의 모든 사건 지구in'(이하 '지구in')에서는 세상을 놀라게 한 불륜 사건의 모든 것을 공개한다.

각국의 막장 불륜 스토리는 물론 멕시코와 이탈리아의 신개념 사이다 불륜 폭로 방법으로 스튜디오가 들썩인다. 이에 불륜 폭로 찬성파와 폭로 반대파의 뜨거운 논쟁이 펼쳐진다.

"그래도 사랑했던 사람이니 폭로할 수 없다"는 북미 대표 기욤 패트리, "폭로보다는 더 멋진 사람을 만나는 게 최고의 복수"라는 일본 대표 모에카 등 불륜 폭로 반대파에 맞서, "날 사랑했다면 불륜을 저지르지 않았을 것, 무조건 폭로!"라는 중남미 대표 크리스티안 등 글로벌 조사단의 팽팽한 찬반론이 오간다.

이에 '지구 in' MC 배성재는 "현재 미혼이기 때문에 상상 불가능, 하지만 폭로는 하지 않을 것"이라며 "만남 자체를 없었던 일로 묻어둘 것"이라고 말한다.

이어 배성재는 가족들도 모르게 항상 '비밀연애'만 했던 본인의 과거 연애사를 공개한다. 이를 듣던 표창원 교수가 "아예 없었던 게 아니냐"고 말하자 배성재는 말문이 막히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