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세포 깨운다"..'연애 빠진 로맨스' 입소문 열풍 시작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11.29 08:28 / 조회 : 896
image
/사진='연애 빠진 로맨스'


'연애 빠진 로맨스' 입소문 열풍이 시작됐다.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가 현실 공감을 자극하는 신선한 로맨스와 대세 배우들의 유쾌한 케미로 실관람객의 만장일치 호평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연애 빠진 로맨스'는 연애는 싫지만 외로운 건 더 싫은 자영(전종서 분)과 일도 연애도 뜻대로 안 풀리는 우리(손석구 분), 이름, 이유, 마음 다 감추고 시작한 그들만의 아주 특별한 로맨스를 그린 영화다.

'연애 빠진 로맨스'는 위트가 살아있는 대사와 스토리, 대세 배우들의 거침없는 케미로 관객을 사로잡고 있다. 관객들의 쏟아지는 호평 세례로 극장가에 활력을 더하고 있는 '연애 빠진 로맨스'는 세대를 불문한 열띤 입소문으로 개봉 2주차에도 꾸준한 인기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연애 빠진 로맨스'가 올 겨울 관객의 연애 세포를 얼마나 깨울지 주목 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