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유빈, 바쁘다 바빠..골 때리는 CEO의 일상 공개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1.11.19 20:34 / 조회 : 1197
  • 글자크기조절
image
원더걸스 출신 유빈이 CEO로서의 바쁜 일상을 공개했다.

유빈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모델들의 옷 매무새를 가다듬어주기도 하고 열심히 촬영 모니터를 하는 모습이 담긴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본인이 모델이 아닌 촬영 디렉팅을 하고 있는 모습에 팬들은 신기해하면서도 각종 방송프로그램 출연과 엔터 CEO로서의 모습에 더해진 바쁜 유빈의 일상을 보며 건강을 염려하기도 했다.

한편, 평소 패션에 관심이 많던 유빈은 데비어퍼(Debby upper)라는 패션 브랜드를 런칭하며 아티스트로서는 물론 사업가이자 디렉터로서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모습이다.

유빈은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FC탑걸 선수로 합류해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콘텐츠 본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