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터널스' 마동석 "韓 배우 출신 첫 슈퍼 히어로, 좋은 기회..마블 협업 ing"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10.22 09:09 / 조회 : 4750
image
마동석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배우 마동석이 한국 배우 출신으로 마블 영화 '이터널스'에서 슈퍼 히어로를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마동석은 22일 오전 영화 '이터널스' 화상 기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그는 현재 '이터널스' 미국 월드 프리미어 후 현지에 머물고 있기에 온라인을 통해 취재진과 만났다.

'이터널스'는 수천 년에 걸쳐 그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살아온 불멸의 히어로들이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인류의 가장 오래된 적 데비안츠에 맞서기 위해 다시 힘을 합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극중 마동석은 길가메시 역을 맡았다. 길가메시는 초인적인 힘을 지닌 히어로다.

영화 '범죄도시', '부산행', '악인전' 등 다양한 작품 속에서 자신만의 액션 장르를 개척해낸 마동석. 그는 연기 인생 최초로 마블 히어로 캐릭터를 맡은데 이어 길가메시 캐릭터에 자신만의 액션 스타일을 고스란히 녹여냈다.

이날 마동석은 "한국 출신 배우 중에 슈퍼 히어로다. 제가 원래 마블 팬이기도 하다. 이번에 클로이 자오 감독도 제가 '이터널스' 찍기 전에 작품들 봤고, 팬으로서 원래 좋아했다. 같이 작업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기라성 같은 세계적인 슈퍼스타 안젤리나 졸리와 같은 배우들과 연기할 수 있어 굉장히 즐겁게 생각한다. 이번을 계기로 마블과 계속 일을 할 수 있게 될 것 같아서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 제가 액션 영화를 많이 찍고 그랬는데, 여러가지 캐릭터와 액션을 동시에 보여줄 수 있고, 잘 맞는 역할로 인사를 드릴 수 있어 운이 좋고, 행복하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터널스'는 오는 11월 3일 개봉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