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 네임' 백주희, 박희순의 냉철한 브레인 변호사..김진민 감독 인연 ing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10.20 15:10 / 조회 : 982
image
백주희 /사진제공=샘컴퍼니


배우 백주희가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에서 새로운 변신에 나섰다.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 분)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작품. 지난 15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된 후 예측할 수 없는 전개와 밀도 높은 드라마, 액션 누아르 장르의 극대화된 매력을 보여주며 호평을 얻고 있다.

극중 백주희는 보스 무진(박희순 분)의 조직 사업을 주도하는 인텔리 변호사 강수연 역으로 열연했다. 수연은 조용하지만 강하고 쉽게 표정을 드러내지 않는 냉철한 변호사다. 회사로 위장된 조직의 실질적인 사업경영 전반에 걸쳐 무진에게 도움을 주며 브레인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무진을 구속시키려는 마약수사대와 팽팽하게 대립하며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image
백주희 /사진제공=샘컴퍼니


매 작품마다 다양하고 독창적인 캐릭터로 수년간 뮤지컬 무대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쌓은 백주희는 넷플릭스 시리즈 '인간수업'에서 인간미를 찾아보기 힘든 시니컬하고 미스터리한 인물인 '미정' 역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드라마 '허쉬'를 통해 기존의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밉상 캐릭터로 180도 변신한데 이어 이번 '마이 네임'을 통해 냉철한 변호사로 변신해 새로운 모습을 선사했다.

특히 드라마 '무법변호사', '인간수업'으로 맺은 김진민 감독과의 인연이 '마이 네임'으로 이어지면서 믿고 보는 배우로 신뢰감이 더해진 가운데 앞으로의 행보에 주목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