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배우' 여파..신민아·김선호·이상이·조한철 '갯차' 인터뷰 취소[종합]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10.19 13:58 / 조회 : 1223
image
배우 신민아, 김선호, 조한철, 이상이 (시계 방향으로) /사진제공=CJ ENM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극본 신하은, 연출 유제원)에 출연한 주연 배우들 인터뷰 일정이 줄줄이 취소됐다. 이는 'K배우 논란' 여파로 보인다.

신민아 소속사 AM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18일 스타뉴스에 "오는 19일 진행 예정이던 신민아 인터뷰는 회사 내부 상황으로 연기됐다"라고 밝혔다. 이후 19일 김선호, 이상이, 조한철이 각 소속사를 통해 인터뷰 일정을 취소하겠다는 의사를 전했다.

배우들이 갑작스러운 행보를 보였고, 이는 함께 드라마에 출연한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 여파로 언급됐다.

네티즌 A씨는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합니다"란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해당 글에 따르면 A씨는 대세 배우 K씨의 전 여자친구로, 과거 낙태 종용을 당하고 결혼하는 듯 했으나 결국 이별을 통보받았다. 또한 그는 "K배우가 한 언론 매체에 우리의 연애가 찍었다고 말하며 본인의 사진을 지우고 증거들을 없앴다"라며 "K배우는 함께 일하는 배우, 감독, 스태프 등의 뒷담화도 일삼았다"라고 폭로했다.

K배우의 사생활 폭로의 수위가 높아지자, 네티즌들은 'K배우 찾기'에 나섰다. 일각에선 K배우를 김선호라고 지목하며 여러 차례 실명을 거론했고 논란의 파장이 커지자, 김선호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사실관계 파악 중"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image
/사진제공=CJ ENM
하지만 김선호 소속사 측의 늦은 입장에, 쉽게 논란은 사그라들지 않았다. 이에 김선호와 함께 '갯마을 차차차'에 출연한 신민아, 이상이, 조한철은 결국 19일, 20일, 21일 예정돼 있던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는 줄줄이 취소 및 연기됐다. 또 김선호도 논란을 인지하고 오는 20일 예정됐던 인터뷰를 취소했다.

한편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과 만능 백수 홍반장이 짠내 사람내음 가득한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티키타카 힐링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지난 17일 종영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