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영탁→장민호, 불꽃 튀는 격돌 '스트릿 트롯 파이터'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10.13 09:50 / 조회 : 1013
image
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에서 '스트릿 트롯 파이터'가 펼쳐진다./사진제공=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대한민국 최강의 트롯 크루를 결정한다!"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뽕멤버가 세계 최초 트롯 크루 배틀 '스트릿 트롯 파이터'에서 최강의 크루를 가리기 위한 불꽃 튀는 격돌에 나선다.

13일 오후 방송되는 TV CHOSUN '뽕숭아학당: 인생학교' 70회에서는 강원도 정선으로 떠난 여행 2탄 '뽕미호뎐'과 함께 명절 특집을 방불케 하는 초대형 스케일의 트롯 배틀 '스트릿 트롯 파이터'가 공개돼 수요일 밤을 뜨겁게 달군다.

무엇보다 '스트릿 트롯 파이터'를 위해 머리부터 발끝까지 패션은 물론이고, 말투와 제스처까지 힙합 스타일로 완벽 변신해 시선을 끌었다. 'TAAK'(탁) 크루의 주장 영탁은 대기실에서 크루원들을 기다리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는데, 이내 찐친라인 아웃사이더-나태주-별사랑이 등장하자 환하게 웃어 보이며 "찐 케미를 보여주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이찬원과 황윤성은 트로트계의 아이돌답게 똑같은 핑크색 재킷을 맞춰 입고 "누가 우리에게 덤벼?"라며 젊은 패기를 보였고, 이후 아이즈원 출신 최예나와 에버글로우의 리더 시현을 격한 환영으로 반기며 'CCSD'(청춘시대) 크루를 완성했다.

크루 이름에서부터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이모총동원'은 삐약이 정동원을 지키기 위한 무서운 이모들이 대거 출동했다. 분위기를 압도하는 이성미-조혜련-김지민의 든든한 지원에 정동원은 "우리 팀이 제일 셀 거예요! 멤버들만 믿겠습니다!"라며 신뢰감을 드러냈다.

가장 마지막까지 멤버들을 기다리던 'MINT'(민트) 크루의 장민호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완벽하게 재현한 '미스트롯2' 주역들 은가은-강혜연-김의영-황우림이 크루원임을 알게 되자 시끌벅적하게 환영했다.

모든 크루들이 집합한 가운데, 최고의 댄서를 가리는 살벌한 1대 1 데스매치가 예고되면서 과연 크루들의 운명은 어떻게 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런가 하면 지난주에 이은 강원도 정선 여행 2탄으로 본격적인 힐링과 추리 특집이 진행된다. 정동원은 아시아 최고 스피드의 집와이어 체험에 나선 후 눈물을 펑펑 쏟아 멤버들을 당황시켰다. 그뿐만 아니라 멤버 중 인간 행세를 하고 있는 구미호의 정체를 밝혀내야 하는 '뽕미호뎐'편에서는 인간 대 구미호의 치열한 두뇌 싸움이 벌어졌고, 대 반전의 구미호 정체가 밝혀지며 멤버들을 멘붕에 빠트렸다. 또한, 스산한 분위기를 풍기는 시골집에서 저녁 식사 재료를 걸고 예측 불허 공포 특집이 벌어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 측은 "강원도 정선에서의 '뽕미호뎐'에서는 힐링과 추리, 공포를 동시에 선사하는 특별한 여행이 펼쳐지게 될 것"이라며 "더불어 방송 최초, 세계 최초로 벌어지는 '스트릿 트롯 파이터'를 통해 색다른 트롯 흥의 기운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