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김연경, '이광수 도플갱어' 의심..김종국도 "이광수 아냐?"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10.03 17:19 / 조회 : 116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쳐
'런닝맨'에서 김연경이 이광수로 의심받았다.

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여자배구 대표팀의 족구 대결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멤버들은 두 팀으로 나뉘어 족구 대결을 진행했다. 특히 '웃으면서 말하고 화내지 않기'가 규칙으로 공개되자, 각 팀에서 위험 인물로 김종국과 김연경이 주목을 받았다.

김종국은 "김연경 선수 얼굴만 봐야겠어 웃나 안웃나"라며 김연경을 도발했다. 이에 김연경은 "넌 한 것도 없으면서. 어차피 0대0이야!"라고 소리를 높였고, 하하와 김종국은 "쟤 이광수 아냐? 광수지?"라며 전 멤버 이광수를 떠올리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