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실격' 박병은, 전도연 몰래 첫사랑 김효진과..의미심장[별별TV]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1.09.25 23:34 / 조회 : 446
image
/사진=JTBC '인간실격' 방송 화면 캡처


'인간실격' 배우 박병은이 김효진과 또 전도연 몰래 데이트를 즐겼다.

25일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인간실격'에서는 부정(전도연 분)의 남편 정수(박병은 분)과 경은(김효진 분)의 대화가 그려졌다.

경은은 정수의 차 옆자리에 앉아 정수에 왜 매일 그 외투만 입냐고 물었다. 정수는 아내가 사준 거냐는 질문에 장인 어른이 사주신 거라고 답했고, 경은은 "장인 어른이 주신 소중한 옷을 나 만날 때마다 입고 나왔냐. 할 말 없지? 쓰레기 된 것 같고"라 말했다.

경은은 "잘 됐지 뭐냐. 나랑 결혼했으면 지금쯤 우리 엄마한테 살해 당했을지도 모르는데. 너 예전에 우리 엄마한테 엄청 맞았지 않냐. 머리카락도 잡히고, 뺨도 맞고"라 덧붙였다. 정수는 이에 "맞은 건 너다. 내가 아니라"고 답했고, 경은은 "그랬나? 내가 맞았나"며 갸웃거리더니 "너 속상했겠다"고 덧붙여 애틋함을 자아냈다.

경은은 이어 "우리 엄마는 내가 아직도 부자인 줄 안다. 조금만 생각해보면 알텐데. 재벌 집도 아니고, 작은 회사 겨우 겨우 하다 사장이 쓰러지면 망하는 거 아니냐. 그걸 꼭 말로 해야 아냐"고 말했고, "너만 아는 건가"라 덧붙이며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