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과 진전, 너무나 행복한 시간" 방탄소년단 정국, 최연소 UN 특사 연설 소감..美ABC뉴스 인터뷰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9.25 07:30 / 조회 : 3379
image
방탄소년단 정국(BTS JUNGKOOK)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유엔 연설에 참석해 스피치와 퍼포먼스를 했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24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ABC뉴스 굿 모닝 아메리카 (Good Morning America) 공식 계정에서는 방탄소년단과 문재인 대통령이 함께 출연해 인터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진 영상을 공개했다.

정국은 "아직까지도 (유엔에서)스피치와 퍼포먼스를 했다는 것이 믿겨지지가 않는다" 라고 당시를 회상하면서 입을 열었다.

정국은 "특사 임명장을 받고 대통령님과 함께 뉴욕에서 뉴스를 하고 있다는 것에 약간 '시간이 멈췄다' 라는 느낌을 받았었는데 희망과 진전이 있는 상황으로 받아 들여져서 너무나 행복한 시간이었던 것 같다" 고 느낀 바를 생생하게 전했다.

지난 20일(현지시간) 정국은 한국 연예인 최연소 UN 특사로 유엔 연설에 참석해 개회식에서 공감 메시지를 전파하고 퍼미션 투 댄스 무대에서 보컬로 희망과 긍정을 목소리를 높여 큰 주목을 받으며 이목이 쏠렸다.

이날 트위터 월드와이드(전세계), 한국 등 실시간 트렌드에 정국 관련 키워드 'Nation's Treasure Jungkook'(국보 정국)이 1위에 오르는 전세계 독보적인 관심이 나타나기도 했다.

image
굿 모닝 아메리카 인터뷰를 접한 팬들은 "똘망똘망 예쁘게 말도 잘하는 우리 막내 너무 잘 컸어" "정국이가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왔다니 더 마음이 좋다ㅜㅜ" "긴장도 안하고 말도 조리 있게 잘한다" "희망과 진전으로 다가왔다니 정국이가 행복하면 우리도 행복해" "정국이 말하는데 모든 분들 눈에 흐믓~하게 바라보시네^^ 쟤가 우리집 얘예요" "유엔에서 정국이 연설도 완벽했지~역시 타고난 강심장 뭐든 잘해" "정국이 인터뷰 듣는데 왜 맘이 뭉클하냐"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방탄소년단과 세계적인 록 밴드 콜드플레이 협업곡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가 24일 오후 1시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한국어와 영어로 구성된 희망적인 가사로 응원과 위로를 건넨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