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수영, 친언니 최수진과 투샷 "팔뚝살 가려줘야"[스타IN★]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09.22 18:40 / 조회 : 2925
image
/사진=수영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수영이 뮤지컬 배우인 친언니 최수진과 투샷을 공개했다.

수영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니 둔 동생 애송이들 잘 들어. 언니랑 셀카 찍을 땐 무조건 팔뚝살 가려줘야 한다. 머리카락으로 안 되면 팔로 가려라. 자꾸 백신맞아서 부은 거라고 궁시렁대는 거에 살 빼라고 잔소리 얹지마. 안 그러면 연휴 내내 설거지는 네가 하게 될 거야. #지킬앤하이드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수영은 최수진 옆에서 다정한 모습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수영은 팔과 머리카락으로 최수진 팔을 가리는 포즈를 하며 장난을 치기도 했다.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자매의 매력이 느껴진다.

한편 수영은 올해 초 영화 '새해전야'와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으로 대중을 만났다.

사진 속 수영은 여도경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