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이정재, 카리스마 내려놓고 친근하게→극한 생존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9.22 09:10 / 조회 : 996
image
이정재 /사진제공=넷플릭스


배우 이정재가 '오징어 게임'에서 완벽하게 변신했다.

이정재는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삶의 벼랑 끝에서 목숨 건 서바이벌에 참가하게 된 성기훈 역을 맡아 열연을 쳘쳤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오징어 게임'은 공개 전부터 이정재의 출연 만으로도 많은 기대를 모았다.

극 중 이정재는 인생의 위기를 겪고 있던 가운데, 의문의 인물이 건넨 명함을 받고 고민 끝에 게임에 참여하는 성기훈을 연기했다. 이정재는 그동안 영화 '신세계', '관상',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등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펼쳤지만, 이번 '오징어 게임'에서는 완벽하게 달랐다. 그는 강렬한 카리스마는 잠시 내려놓고 친근한 모습의 캐릭터로 돌아왔다.

이정재는 '오징어 게임' 초반부터 정리 해고, 이혼, 사채, 도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훈의 모습을 실감나게 표현했다. 초록색 트레이닝 복, 상처 가득한 얼굴 등 비주얼 적으로도 파격적인 모습으로 인상 깊은 시작을 알렸다. 게임에 돌입한 이후에는 극한 상황 속 생존에 대한 갈망부터 혼란과 갈등 등을 깊이 있게 그려냈다.

전작의 모습이 떠오르지 않을 정도로 새로운 모습이었다. 완벽하게 변신한 이정재는 친근한 얼굴까지 그려내며 보다 넓고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해 냈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지난 17일 공개 이후 한국 넷플릭스 콘텐츠 1위, 한국 드라마 최초로 미국 넷플릭스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인기를 얻고 있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