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돈과 재결합' 황정음, 충격 고백 "못 생겼던 시절"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9.21 09:43 / 조회 : 180118
image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추석 연휴를 맞아 추억 여행을 떠났다.

황정음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추석엔 추억 여행 얼굴이 못 생겨서 속상했던 혜지니 시절"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난 2015년 종영한 드라마 '그녀는 예뻤다' 촬영 당시 황정음이 찍은 사진들이다. 황정음은 방부제 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image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한편 황정음은 2016년 프로 골퍼 이영돈과 결혼한 황정음은 이듬해 아들을 출산했다. 이어 지난해에는 이영돈을 상대로 이혼조정신청서를 제출하고 파경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황정음은 이영돈과 이혼 조정 중 서로의 입장 차이를 이해하고 깊은 대화를 통해 다시 부부의 연을 이어가기로 했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