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격을 품었다..방탄소년단 진, 기품있는 아름다움..'김석진 美'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9.20 06:15 / 조회 : 20803
image
방탄소년단 진(BTS JIN)


방탄소년단(BTS) 진이 고품격 아름다움으로 전 세계 팬들을 사로잡았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9일 공식 유튜브 계정인 방탄TV(BANGTANTV)를 통해 한가위를 맞아 추석 인사를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방탄소년단은 밝고 힘찬 인사와 함께 리더 RM의 제안의 따라 추석을 맞아 각자 소원을 말했다.

진은 다양한 전통문양이 새겨진 은은한 연보라빛의 한복을 입고 등장해 기품 있고 단아한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자신의 소원은 진 형의 소원이 이루어지는 것이란 슈가의 말에 이어 진은 특유의 익살스런 표정을 지은 채 옆에 서있던 정국의 얼굴을 바라 보며 "제 소원은 정국이의 소원이 또 이루어지는 거예요"라는 말로 유쾌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자신의 소원은 아미 여러분들의 소원이 이루어지는 것이라는 제이홉의 말에 진은 "그렇지, 그게 다 우리가 원하는 거 아니냐"라고 말하며 공감했다.

이어 "다시 만날 그날을 위해 우리 아미분들 꼭 건강 조심하기로 약속해요"라며 약속을 두 번 강조, 팬들에 대한 깊은 애정과 애교 넘치는 사랑둥이 매력을 보여줬다.

image


이날 빅히트 뮤직 공식 네이버 포스트 계정에 포스트 관리자인 방림이가 '방탄소년단, 추석 연휴보다 달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해 팬들에게 즐거운 추석선물을 안겼다.

방림이는 멤버들의 명절 인사가 담긴 영상만으로 아쉬움이 남을 아미들을 위해 사진을 들고 왔다며 한복을 입은 멤버들의 셀카 사진과 단체사진을 공개했다.

진은 티 하나 없는 깨끗한 피부와 맑은 눈빛, 이마를 살짝 드러낸 흑발의 수려한 미모를 자랑하며 옅은 미소를 지은 채 양손 엄지를 든 모습으로 팬심을 설레게 했다.

한복을 입고 등장할 때마다 극찬을 받으며 레전드를 만들어내는 진은 이날 역시 우아함과 청초함이 돋보이는 자태, 고운 선에서 풍기는 매력을 선보이며 민족 고유의 의상인 한복의 아름다움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image


팬들은 "맑고 청순한 이미지라 그런지 진은 한복이 너무 잘 어울려", "진은 전생에 나라를 구했을 상이야", "진짜 수려하다는 말이 너무 잘 어울린다", "김석진 한복만 입으면 잘생김에 귀티가 철철 넘쳐", "남자 한복이 진처럼 키 크고 어깨 넓고 목이 길어야 이쁘더라, 너무 잘 어울린다", "인간 조선백자라니 딱이네", "어쩜 이리 한복이 잘 어울릴까", "석진이 한복 입고 사극 찍어줬으면 좋겠다", "너무 사랑스러워 애교햄찌", "석진이 입꼬리 봐, 너무 귀여워 왕귀염둥이"등 뜨거운 반응을 나타냈다.

▶BTS (방탄소년단) Happy Chuseok Greeting, BANGTANTV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