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건, 39세 연하女 혼외자..양육비는 얼마?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9.17 18:40 / 조회 : 92764
image
/사진='은밀한 뉴스룸'
'은밀한 뉴스룸'이 배우 김용건의 '혼외 임신 스캔들' 사건의 전말과 극적 화해 배경을 전한다.

18일 채널 IHQ에서 방송되는 '은밀한 뉴스룸' 4회에서는 최근 이슈의 중심에 선 김용건과 하정우 부자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앞서 김용건은 2008년부터 13년째 알고 지낸 여성 A씨에게 지난 7월 임신 중절을 강요했다는 혐의로 고소를 당했으나, 8월 12일 양측이 만나 오해를 풀고 극적으로 화해했다.

이날 '은밀한 뉴스룸'에서는 양측이 합의에 이르게 된 과정에 대해 A씨 측 법률대리인인 선종문 변호사를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들을 예정이다. 선종문 변호사는 "연인 간 다툼이고, A씨가 주장했던 강요 부분에 대해 서로 오해가 많이 있었다"라며 "당사자들이 직접 만나 오해를 전부 풀고 서로 사과하고 용서하고 화해에 이르게 됐다"라고 밝혔다.

김용건과 혼외 임신 여성의 화해 소식이 전해진 뒤에도 하정우와 차현우 등 장성한 아들을 둔 김용건의 혼외자녀 임신 소식에 여전히 관심이 집중된다. 앞으로 태어날 아이가 받을 상처를 최소화하고자 양측이 화해한 만큼, 향후 김용건이 부담할 양육비와 상속 비율까지 알아볼 예정이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로 벌금 3천만 원을 선고받은 하정우의 법정 공방과 향후 행보에 대한 이야기도 전할 계획이다.

한편 '은밀한 뉴스룸'은 매주 토요일 오전 채널 IHQ에서 방송된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