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노주현 "늘 입던 코트, 김창숙이 '채권장사 코트'라고 놀려"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9.12 21:32 / 조회 : 74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쳐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 배우 노주현이 김창숙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교양 프로그램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노주현의 절친 배우 김창숙과 만난 장면이 그려졌다.

노주현은 김창숙과 TBC 5기 공채 탤런트 동기였다고 했다. 김창숙은 "이 오빠는 당시에 형이 입던 긴 코트를 하고 다녔다"고 떠올렸다. 이에 노주현은 "그때 채권장사 코트라고 놀리고 다녔지 않나"며 웃었다.

노주현은 배우 김창숙에 대해 묻는 제작진에게 "경우가 있고 시원시원하고 자기 철학이 있는 사람이다. 오래전서부터 봐왔는데, 내가 은근히 정을 갖고 있다"고 설명하며 친근감을 보였다.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