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과 이혼' 박연수, 온 몸이..새벽4시에 남긴 증거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8.26 17:44 / 조회 : 73802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박연수 인스타그램


배우 박연수가 새벽 4시에 딸 지아, 아들 지욱의 증거 사진을 남겼다.

박연수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희들 너무 컸다구!!! 한놈씩 가끔 옆에와 자다가 오늘은 두놈이 덤벼서 가운데 낑겨 잤더니 온몸이 아프네요T.T"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한놈이 발 올리면 또 한놈은 이불차고 아직도 같이 자려고 하는 이놈들 넘 사랑스럽고 웃겨서 새벽 4시에 증거사진 남김^^"이라고 덧붙였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연수를 필두로 양 옆에 지아, 지욱 남매가 함께 자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훌쩍 커버린 지아, 지욱이지만 박연수 앞에서는 여전히 아이인 듯하다.

한편 박연수는 이혼 후 지아, 지욱을 홀로 키우고 있다. 특히 송지아는 주니어 골프 선수로 활약 중이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