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신성 광수, 14살 연상 日배우 시노하라 료코와 '불륜설' "친한 선후배일 뿐"[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8.05 21:14 / 조회 : 6907
image
배우 시노하라 료코, 그룹 초신성 광수 /사진=재팬 뮤직 엔터테인먼트, 스타뉴스


그룹 초신성 멤버 광수(34)가 일본 유명 여배우 시노하라 료코(47)와 불륜설에 휩싸였다.

초신성 광수 소속사 레드우즈 측은 5일 스타뉴스에 "광수와 시노하라 료코의 불륜설은 사실무근"이라며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사이일 뿐"이라고 밝혔다.

이날 일본 주간지 주간문춘은 시노하라 료코와 광수가 열애 중이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광수가 시노하라 료코와이치무라 마사치카의 이혼 원인이었다는 것. 매체는 "광수와 시노하라 료코는 같은 맨션에 살고 있으며 두 사람이 왼쪽 발목에 커플 발찌를 하고 있다"고도 했다.

시노하라 료코와 이치무라 마사치카는 지난달 24일 현지에서 "원만하게 헤어졌다"며 이혼을 발표했다.

한편 시노하라 료코 역시 주간문춘에 광수와의 불륜설에 대해 "가까운 후배인 건 사실이지만 남녀 관계는 아니"라고 입장을 밝혔다.

광수는 2007년 한국에서 초신성으로 데뷔, 현재까지 일본에서 주로 활동하고 있다. 그룹 이름은 초신성에서 현재 슈퍼노바로 바뀌었다. 시노하라 료코는 드라마 '아네고', '파견의 품격', '춤추는 대수사선', '데릴사위', 영화 '냉정과 열정 사이', '써니' 등에 출연하며 일본의 대표 여배우로 이름을 알렸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