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9월 월드컵 예선 '홈 2연전' 치른다... 1월엔 중동 2연전

김명석 기자 / 입력 : 2021.08.05 13:43 / 조회 : 942
image
지난 6월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레바논과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에서 볼경합 중인 권창훈(왼쪽). /사진=대한축구협회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레바논전의 홈 경기와 원정 경기 일정이 맞바뀌었다.

KFA(대한축구협회)는 당초 오는 9월 7일 원정 경기로 열릴 예정이던 레바논전을 홈 경기로 치르고, 내년 1월 27일 국내에서 갖기로 했던 경기가 레바논 원정 경기로 바뀌었다고 5일 발표했다.

이번 일정 변경은 KFA가 지난 7월 레바논 축구협회에 요청해 동의를 받았으며, AFC(아시아축구연맹)의 최종 승인을 받았다.

내년 1월 레바논전 홈 경기는 작년 코로나19 여파로 A매치 일정이 소화되지 못하면서 FIFA가 변경한 A매치 캘린더에 맞춰 AFC에서 확정한 일정이었다. 하지만 국내 1월 날씨를 고려할 때 정상적인 경기력이 나올 수 있을지에 대한 우려가 있었다.

KFA는 '명확한 이유로 홈&어웨이 양국이 합의 할 경우 최종예선 일정을 변경할 수 있다'는 점을 근거로 레바논 축구협회를 설득해 일정 변경을 이끌어냈다. 따라서 9월 최종예선 두 경기는 모두 국내에서 치러지며, 1월에 예정된 두 경기는 중동 원정경기로 열린다.

KFA 황보관 대회기술본부장은 "1월 국내 홈 경기는 추운 날씨 때문에 부상 위험이 높고, 경기력에도 문제가 있어 벤투 감독과 협의해 일정 변경을 추진해왔다"며 "초반 3번의 홈경기로 승점을 쌓을 수 있다는 것도 고려했다. 유럽파가 주축인 대표팀 선수들의 이동거리를 단축시켜 컨디션 조절에도 유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소 변경에 따라 대한민국의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일정은 아래와 같다.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대한민국 대표팀 일정




2021.09.02 홈 이라크

2021.09.07 홈 레바논 (* 당초 원정경기)

2021.10.07 홈 시리아

2021.10.12 원정 이란

2021.11.11 홈 UAE

2021.11.16 원정 이라크

2022.01.27 원정 레바논 (* 당초 홈경기)

2022.02.01 원정 시리아

2022.03.24 홈 이란

2022.03.29 원정 UAE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